살다보면 갑자기 모든 게 끝나버린 것 같아서 절망스럽다가,
때로는 시작조차 못할 것 같아 불안하기도 하다.

하지만 그 모든 순간이 남김없이 나의 삶이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된다.

희망도 절망도 지워내면 오롯이 지금만 남는다.
지금이란 내가 아름답게 가꿔야하는 시간이다.

-뜨거운 위로 한 그릇, 위서현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